진형아빠이야기

상암동에서 점심을 먹게 되었는데요.

더 닭이라고하는 닭도리탕을 먹게 되었습니다.


점심메뉴로 6000원짜리가 있어서 5명인가 시켯는데 나름 괜찮긴합니다.

그런데 전체적으로 또 가고 싶은 마음은 확 들거나 하지는 않습니다. 

가격은 괜찮고 맛도 뭐 그럭저럭 괜찮은 부분입니다만....

왜 인지는 아직도 궁금하긴 합니다.



멋지고 친절한 알바생


떡이랑 닭이 막 끓어서 나중에 맛나게 됩니다. 


가장 위의 A세트 6000원을 시켰습니다.

다음의 B나 C는 8000원으로 이것도 좋을법하긴 합니다.


신고

Comment +0